사전청약 대상지 매매가 상승세 더 높아진 이점 ‘다산역 데시앙’ 분양 눈길

+수도권 3기신도시 사전 청약이 7월 16일 시작된 가운데. 사천청약 대상 지역을 중심으로 가파른 매매가 상승으로 인해 신규 분양단지에 대해 주목도가 더욱 높아지는 추세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해 말까지 공급되는 사전청약 물량 중 3기신도시로 지정된 9개 지역(왕숙1∙2, 하남교산, 인천계양, 고양창릉, 부천대장, 광명시흥, 과천, 안산 장상)에서 공급되는 물량은 8450가구로, 이는 3기신도시 전체 계획가구 26만9000가구 중 약 3%에 해당하는 물량이다.+

+3기신도시 전체 개발 계획에 비해 턱없이 부족한 사전청약 물량은 시장의 안정세보다 3기신도시 개발에 대한 기대감이 더 크게 부각되며 인근지역의 매매가를 자극하고 있다.+

+부동산 114자료에 따르면 인천 계양, 부천 대장지구과 인접한 인천 계양구의 지난 한 달간 아파트 3.3㎡당 매매가 시세는 1.68% 상승했는데, 이는 같은 기간 인천 10개 구∙군 중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한 것.+

+업계전문가는 “수도권 매매가 상승세를 억누르기 위해 다급히 3기신도시 사전청약이 이루어질 예정이지만, 까다로운 청약요건과 적은 공급물량으로 인해 개발에 대한 기대감만 주변으로 번지는 모습이다”며 “특히 사전청약이 여의치 않은 수요자들이 풍선효과가 기대되는 주변지역의 신규 아파트나 청약 문턱이 낮은 오피스텔로 몰릴 가능성이 높은 만큼 3기신도시 인근지역의 상승세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사전청약이 시작됨에 따라 3기신도시와 인접한지역의 부동산 시장도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는 가운데, 왕숙신도시 개발지와 인접한 다산신도시에 공급되는 신규분양단지 ‘다산역 데시앙’으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경기 남양주 다산진건지구 상업1-2BL에 위치한 ‘다산역 데시앙’은 지하 5층~지상 15층 1개동 규모로 전용면적 36~84㎡로 구성된 주거형 오피스텔 531실과, 상업시설로 구성되는 다산역세권 내 최대규모 주거복합 단지다.+

+‘다산역 데시앙’은 청약통장 가입기간 및 유무에 관계없이 만 19세 이상의 수요자라면 세대주, 세대원 관계 없이 누구나 분양이 가능하다. 여기에 유주택자도 분양이 가능하며, 재당첨 제한이 없어, 기존에 타 단지 청약에 당첨된 이력이 있더라도 분양이 가능하다. 아파트와 달리 대출규제에서도 비교적 자유롭기 때문에 최근 달아오른 수도권 부동산시장 열기에 맞춰 투자수요도 주목할 만한 상품이다.+

+총 531실로 건립되는 ‘다산역 데시앙’은 주거선호도 높은 전용면적 36~84㎡ 상품으로 구성된다. 그중 2룸 이상이 83% 이상으로 다산신도시 내 절대적으로 부족한 중소형아파트를 대체할 수 있는 상품이다.+

+‘다산역 데시앙’은 2023년 9월 개통 예정인 8호선 다산역이 도보 5분 거리에 있어, 잠실역까지 환승 없이 20분대에 이동이 가능하고, GTX-B노선 개통 시 별내역을 통해 서울역까지 10분대에 이동이 가능하다. 그뿐만 아니라 단지 앞 다산중앙로를 이용해 북부간선도로, 수도권제1외곽순환도로, 세종포천고속도로 등 빠르게 다양한 도로교통망 이용이 가능하다.+

+씨아이앤디플러스 이정호 상무(분양관계자)는 “임대차 3법의 본격적인 시행으로 계약갱신청구권이 끝나는 22년에는 전셋값 폭등이 예상된다”며 “여기에 최근 서울 아파트 평균값이 11억원에 육박하여 내 집 마련이 어려운 실수요가 눈여겨볼 수 있는 상품이다”고 말했다.+

https://www.news1.kr/articles/?4381834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